세계일보
메뉴 보기 검색

송가인 “소속사 혹사? 교통사고 이틀 만에 무대 복귀한 이유는…”

 

가수 송가인(사진 왼쪽)이 최근 겪은 교통사고 이후 세간에 떠돈 루머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송가인은 지난 23일 인스타그램에 최근 교통사고를 둘러싼 항간의 추측에 해명하는 글을 게시했다.

 

송가인은 “며칠 전 교통사고 소식으로 팬분들과 주변 분들에게 심려를 끼친 것 같아 죄송스런 맘으로 며칠을 보냈다”며 입을 열었다.

 

이어 “많은 분께서 걱정해주신 그 마음에 보답하고자, 팬 여러분과 했던 약속을 지키려 지난 22일 열린 천안 미스트롯 효 콘서트에 참여했다”고 덧붙였다.

 

송가인은 “현재 쾌유 중이며 빨리 완쾌해 더 좋은 무대를 보여드리겠다”고 공언했다.

 

송가인은 지난 20일 오전 1시쯤 호남고속도로 상행선 전북 김제 금산사 나들목 인근에서 화물트럭이 그의 카니발 차량 측면을 들이받는 교통사고를 당했다. 이 사고로 송가인과 동승자 등 4명이 부상을 당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그가 이 사고로 큰 부상을 당하지는 않았으나, 별도의 휴식기 없이 사고 발생 이틀 만에 다시 무대에 오르자 일부 누리꾼은 “소속사가 소속 가수를 너무 혹사하는 것이 아닌가”라고 지적했다.

 

송가인은 해당 지적 사항을 인지하고 있는 듯 “소속사에 관한 소문이 많다. 그러나 (소속사)대표님은 제게 잘해주신다. 오해하지 않길 바란다”고 해명했다.

 

김용준 온라인 뉴스 기자 james1090@segye.com

사진=송가인 인스타그램 갈무리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