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메뉴 보기 검색

“내얼굴로 우표 만들었어요”

16일 서울 중구 충무로 서울중앙우체국에서 열린 우표박물관 개관 행사에서 외국인들이 자신들의 얼굴사진을 넣어 만든 우표를 들고 활짝 웃고 있다. 

지차수 선임기자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