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메뉴 보기 검색

장영란 “아들 키 184cm·딸 키 168cm...한약 열심히 먹였더니∼”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장영란이 자녀들의 성장 검사 결과를 공개했다.

 

28일 장영란은 인스타그램에 “비글남매 잘 크고 있는지 성장검사하러 오전 일찍 (남편병원) 고고씽. 역시 남편이 그 동안 비글남매 한약 열심히 먹인 보람이 있네요. 지우는 제 키보다(168)더 크고 준우는 184 휠씬 넘는다네요. 잘 크고 있다니 너무 감사하고 또 감사한 하루 공부가 모 중한디 잘 먹구 잘 크면 최고지. 말한거와 다르게 책읽는 모습 이뻐서 백장 사진 찍는 나”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아이들이 책장 앞에서 독서에 열중인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장영란은 이런 아이들의 모습이 기특해 사진으로 기록해둔 것으로 보인다. 

 

한편 장영란은 한의사 한창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으며 최근 장영란이 해당 병원 홍보모델로 발탁돼 화제가 됐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