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메뉴 보기 검색

홍현희 “3분 만에 출산, 아이 코부터 확인했다”...왜?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화면 캡처

 

개그우먼 홍현희가 출산 비화를 공개했다.

 

24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방송에 복귀한 홍현희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송은이가 “출산 얘기 좀 해달라”고 요청하자 홍현희는 “나는 성형수술도 안 해봐서 수술실에 처음 들어가 봤다”고 말했다.

 

이어 홍현희는 “3분 만에, 척추 마취하고 누웠는데 10시에 들어갔는데 (아이가) 10시 3분에 나왔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원래 대부분 아이를 낳으면 ‘건강하냐’, ‘손가락 발가락 5개냐’고 묻는데 나는 진짜로 ‘코는 어떤가요?’하고 물었다. 내 코를 안 닮았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홍현희가 “코는 아직까진 괜찮다”고 덧붙이자 홍현희 아들 사진을 접한 출연진들은 “너무 예쁘다”, “코 괜찮은 것 같다”며 감탄하기도 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