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메뉴 보기 검색

‘김구라 아들’ 그리 “남주혁 닮은 꼴? 닮은 건...” 웃픈 해명 눈길

사진=유튜브 채널 ‘그리구라’ 캡처

 

방송인 김구라의 아들 래퍼 그리(본명 김동현)가 남주혁 닮은꼴이라는 말에 해명했다.

 

27일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에는 ‘밀가루 러버 김부자의 달콤한 데이트’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김구라, 그리 부자는 경기도 일산의 한 카페를 방문해 이야기를 나눴다.

 

김구라는 최근 그리가 남주혁과 닮았다는 이야기로 화제를 모았던 일을 언급하며 이를 해명하겠다는 그리에게 “그건 해명할 필요도 없다. 네가 무슨 남주혁을 닮았니. 금시초문이다”라고 잘라 말했다.

 

그러나 그리는 “근데 너무 많이 들었다”며 “너무 어이가 없다. 한두 번 들었으면 그 말을 안 하려고 했다. 근데 계속 듣고 촬영장 가면 ‘남주혁 씨 오셨어요’라고 하니까 부담스러워서 오히려 내가 욕 먹는 일이니까 하지 말라고 했다”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김구라는 “옛날에 국진이 형이 박태환을 닮았다고 했다. 그 당시에는 박태환한테 열광적이었다. 근데 뜬금없이 국진이 형이 박태환 닮았다고 했다. 누구 닮았다고 해서 욕 먹는건 그럴 수 있는데 안 닮았는데 닮았다고 하니까 짜증이 나더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그리는 “남주혁을 닮은 건 하나다. 성별이 남자인 거”라며 “그거밖에 없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구라가 “눈이 닮았나”라고 묻자 그리는 “눈은 저희 엄마 닮았다”라고 답해 웃음을 더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