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메뉴 보기 검색

[속보] 부산 코로나19 무더기 확진… 11명 늘어 총 16명

23일 부산 북구 구포시장에서 북구 관계자들과 상인회 회원들이 코로나19 예방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구포시장은 이날 역사상 처음으로 상설시장과 정기시장 모두 휴무하고 방역을 했다.  연합뉴스

중국 우한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병 사태 초기에 ‘청정지역’으로 통했던 부산시도 코로나19 공포에 휩싸였다. 23일 부산시에 따르면 코로나19 의심환자 11명이 무더기로 확진 판정을 받아 누적 확진환자가 총 16명으로 늘었다.

 

안승진 기자 prodo@segye.com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