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메뉴 보기 검색

NAPAL, 갤러리아 명품관에 전시 판매 진행

포스코 강판과의 공동개발 신제품 전시…
프린트 베이커리, 가나 아트 갤러리 소속 국내 정상급 작가와 콜라보레이션 통한 다양한 작품 선보여

인테리어 스피커 시스템 브랜드 ‘나팔(NAPAL)’이 포스코 강판과의 협업을 통한 Metal 소재를 활용한 신제품을 갤러리아 명품관에서 5월 31일부터 7월 1일까지 전시 판매한다.

 

스타트업 NAPAL이 첫선을 보이는 ‘액자 스피커’는 액자에 사진이나 그림을 바꿔 끼듯, 고객 자신이 원하는 사진이나 그림, 디자인으로 주문할 수 있어 ‘나만의 스피커’로 맞춤 제작이 가능하다.

 

이에 NAPAL은 압구정동 갤러리아백화점 명품관(EAST)에 전시를 겸한 팝업스토어를 오픈해 오는 7월1일까지 운영한다. 이 곳을 방문하면 작품과 함께 액자 스피커의 풍성한 사운드도 직접 감상할 수 있다.

 

특히 포스코 강판과의 협업을 통해 개발된 새로운 액자스피커는 PosMAC 컬러 강판을 사용해 디자인한 액자에 스피커를 매립한 제품으로 인테리어 효과뿐 아니라 뛰어난 음질을 겸비해 기능성지 갖춘 제품으로 평가받아 POSCO ‘INNOVILT’ 브랜드에 선정됐다. 특히 국내 정상의 김중만 작가, 한인성 작가 및 가나 아트 갤러리 소속 작가들과 협업을 통해 이루어져 가치를 더 높였다. 

나팔 이윤배 대표는 “유통과 전시에서 국내 최고의 파트너들과의 협업을 통해 고객들에게 더 좋은 NAPAL의 브랜드 가치와 경험을 제공할 수 있어서 기쁘고 설렌다. 앞으로 더 좋은 제품과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에게 더 많은 즐거움을 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나팔은 IBK기업은행에서 운영하는 창업육성 플랫폼 IBK창공(創工) 마포 4기 혁신창업기업에 선정돼 공동 운영사인 ㈜엔피프틴파트너스의 액셀러레이팅을 받은 기업이다.

 

김정환 기자 hwani89@segye.com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