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메뉴 보기 검색

[주말날씨] 전국 구름 많고 일교차 큰 날씨… “건강 관리 유의해야”

사진=뉴시스

주말인 25∼26일은 전국이 구름 많거나 흐린 날씨를 보이겠다. 일교차가 큰 날씨가 이어지면서 건강 관리에도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24일 기상청은 “동풍의 영향으로 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에는 25일 낮까지, 경상권과 제주도에는 25일 새벽부터 낮 사이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25일과 26일은 전국이 구름많겠으나 강원영동과 경상권동해안, 제주도는 대체로 흐린 날씨를 보이겠다. 26일까지 대부분 지역의 아침 기온은 15도 내외, 낮 기온은 25도 내외를 기록하겠다. 기상청은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도 이상으로 크겠으니, 건강 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25일 아침 최저기온은 14∼20도, 낮 최고기온은 22∼27도가 되겠으며, 26일 아침 최저기온은 14∼19도, 낮 최고기온은 22∼27도가 되겠다.

 

이날 저녁에는 전국이 가끔 구름많겠으나, 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은 흐리고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경북권남부내륙과 경남권해안에는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으며, 일부 지역에선 1㎜ 내외의 강수량을 기록할 전망이다.

 

기상청은 “25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면서 “26일까지 강원산지에는 동풍에 의한 낮은 구름대가 유입되면서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차량 운행 시 교통안전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