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메뉴 보기 검색

박명수, 공연 중 '물총 세례'…"얼굴은 쏘지 않았으면"

개그맨 겸 가수 박명수가 근황을 전했다.

 

박명수는 5일 인스타그램에 "장흥 물 축제 너무 재밌었는데 물총으로 얼굴은 쏘지 않았으면. 오신 분들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박명수는 장흥에서 열린 물 축제에 DJ로 참석한 모습이다.

 

앞서 가수 제시와 그룹 (여자)아이들 멤버 슈화도 '워터밤 서울 2022' 공연 당시 물총으로 얼굴 공격을 당했다고 밝힌 바 있다.

 

박명수는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진행을 맡고 있다.

<뉴시스>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