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메뉴 보기 검색

가수 현진영, 30년 만에 히트곡 저작권 되찾아

‘흐린 기억…’ 공동 작사·작곡 정정

가수 현진영(사진)이 30년 만에 자신의 히트곡 ‘흐린 기억 속의 그대’ 저작권을 찾았다.

현진영 측 관계자는 11일 “‘흐린 기억 속의 그대’ 저작권자에 현진영이 30년 만에 추가됐다”며 “그는 이로써 자신의 권리를 찾고 마음고생까지 덜게 됐다”고 말했다. ‘흐린 기억 속의 그대’는 현진영이 1992년에 발표한 2집 ‘뉴 댄스 2(New Dance 2)’ 타이틀곡이다. 그동안 현진영은 방송과 여러 매체를 통해 ‘흐린 기억 속의 그대’에 대해 ‘탁2준2’ 출신 이탁과 공동 작사·작곡·편곡을 했다고 여러 번 언급해왔다. 하지만 저작권협회에는 이탁의 이름만 명시돼 있었다.

현진영 측은 이에 대해 “그 당시 현진영은 이탁과 한집에서 같이 살며 함께 생활한 친구여서 언제든 저작권 추가 등록이 가능하다는 생각이 들어서 크게 신경 쓰지 않았다”라고 설명했다.

현재 ‘흐린 기억속의 그대’는 음악저작권협회에 작사·작곡·편곡 모두 현진영, 이탁 두 사람 이름으로 정정된 상태다.


이복진 기자 bok@segye.com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