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메뉴 보기 검색

전지현, 드라마서 입은 수거함 옷?…'400만원 명품'

배우 전지현이 드라마에서 입은 옷 가격이 공개됐다.

 

지난달 30일 방송된 KBS 2TV '연중 라이브'의 '차트를 달리는 여자'에서는 '스타 패션 억&헉'을 주제로 꾸며진 가운데 전지현이 이름을 올렸다.

 

전지현은 과거 한 드라마 속 의류 수거함에서 꺼내 입은 옷을 명품 옷처럼 소화해냈다. 당시 전지현이 입은 옷은 약 400만원. 이 옷은 실제 명품 브랜드 옷이었다.

 

또 전지현이 이 드라마에서 입은 핑크색 의상은 약 1000만원, 다른 의상의 블라우스는 약 1200만원인 것으로 전해졌다.

<뉴시스>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