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메뉴 보기 검색

하니, 코로나19 확진 판정…촬영 중이던 드라마 ‘아이돌’ 비상

걸그룹 EXID 출신 가수 겸 배우 하니(본명 안희연)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0일 스포티비뉴스 보도에 따르면 하니는 최근 스태프가 코로나19에 확진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가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하니는 걸그룹 EXID 멤버로, 최근 배우로서도 왕성하게 활동 중이다. 최근 JTBC 새 드라마 '아이돌' 촬영 중인 상태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며 방송가에도 영향을 미치게 됐다.

 

한편 '아이돌' 측은 하니의 확진 소식을 듣고 분주하게 대책 논의 중이다. 하니와 접촉했거나 접촉 가능성이 있는 출연진과 스태프들에게 코로나19 검사를 받게 할 예정이다.

 


추천뉴스